잡담

잡담

더 보기
  • 3238
  • 281
  • 93
첫 화 보기

13개의 포스트

스페이스 A/S

제가 긴장을 너무 많이하고 약 때문에 졸려서 횡설수설을 했거든요ㅜㅜ 웃기려고 과장된 말이나 농담한거라 중간중간에 있었던 잡담은 진지하게 생각하지 마시고 그냥 웃어 넘겨 주세요. 제가 워낙 헛소리 메이커여서 친구들은 농담인거 아는데 혹시나 하는 마음에 말씀드려요. 혹시 답변이 미진했던 부분이나, 정리해서 다시 듣고싶거나 음...

잡담 겸 공지(?)

요즘 여름이라서 그런지 축 처지고 힘이 없네요. 오늘은 그래도 살만한 날씨인데도 가슴 속 깊은 내장에 열이 남아 있는 기분이에요. 여름이 빨리 갔으면 하면서도 그렇다고 겨울은 오지 않았으면 하는 이 모순된 마음... 항상 한국이 봄이나 가을이었으면 하지만 그럴수는 없겠죠... 지구 온난화 때문에 이미 한국도 스콜성 기후가...

굿즈 선물을 또 받았어요!
오더메이드

와! 전에 선물을 보내주신 독자님께서 오더메이드 굿즈 선물을 또 해주셨어요^.^ 오더메이드 관련 스포가 있을 수 있어서 읽으신 분들만 구경해주시길 바랍니다. 엄청 많이 주셔서 하나씩 소개를 할게요! 먼저 오더메이드와 오더메이드 외전에 나오는 달무리 티켓입니다! 마치 영화 티켓처럼 멋있게 만들어 주셨어요^.^ 달무리에 있는...

잡담겸 차기작 관련 이야기
소금심장

코로나가 계속 되니까 여행에 정말 가고 싶어요. 친구들하고 동남아에 풀빌라를 예약해서 가기로 했는데 코로나 때문에 못가고 있거든요... 가기로한 여행지 사진을 보면서 눈물만 흘리고 있습니다. 동남아 뿐만 아니라 아이슬란드나 독일, 헝가리, 이란 등등에 가고 싶어요... 돈은 몇년 전부터 차곡차곡 모으고 있는데 코로나가 언...

굿즈와 선물을 받았어요^.^

독자님께 선물을 받았어요! ^.^ 사진이 좀 못 나왔는데 제 솜씨의 문제입니다^^;; 한 번에 담다보니... 아무튼 오더메이드 떡 메모지(어두워 잘 안 보이지만 레코드 판과 작은별 변주곡이 새겨져 있습니다.)와 플라워 박스, 핸드크림, 편지입니다. 떡 메모지를 써도 된다구 하셨는데 전 아직도 뜯어 봤다가 다시 봉인해 놓은...

비밀글의 행방

비밀글이 다 사라졌습니다. 전에 올려 놨던 쪽글들이 다 사라져서 찾아봤는데 대충 임시 저장란으로 바뀐거 같아요. 이게 왜 이렇게 됐는지 모르겠네요. 전에는 비밀 댓글도 없어지더니..블로거와 구독자 사이에 서로 비밀이 없어야 한다는 운영진의 큰 뜻일까요? 가끔 비밀글에 들어가서 댓글 읽는 즐거움이 있었는데 조금 안타깝네요....

뭔가 만들었다

뭔가를 만들었습니다. 정확히는 제가 만든게 아니라 주문 받아주신 업체에서 만들어 주신거지만요. 예전에 굿즈를 만들어서 제 소설을 좋아하는 분들께 나눠줘야지~라고 생각을 전에 했었는데 어영부영 안 하게 되었네요. 아무래도 제가 원작자라 완벽하게 만들어야 한다는 강박감에.... 그래서 이건 그냥 제가 가지려고 시험 삼아 만들...

원고 끝+근황
담요는 악질이야~ 동정공을 쓸거야~

Rebirth 원고를 넘겼습니다. 수정 작업도 하고 내용도 좀 채워 넣었어요. 이러니 저러니 했는데 결국 출간을 하기는 하네요. 작업하면서 연재때 남겨주신 댓글을 자주 보며 힘을 냈습니다. 연재때 댓글 주신 분들 다시 한번 감사 말씀 드려요.^.^출간 캘린더에 뜨면 자세히 소개 하겠지만 연재를 못 보신 분들께 잠깐 설명하...

정말 잡담

오랜만에 용제 소장본을 들춰 봤는데 후기에 정말 구질구질하게 지뢰 때문에 대부분의 소설을 못봐서 힘들었다는 이야기를 썼더라구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진짜 잊어버리고 있어서 빵터졌습니다. 아니 거기까지 썼을 줄이야....요즘도 뭐 다르지는 않습니다. 심지어 좀 구체화가 되어서 더 까다로워 진듯해요. 그래서 아마 제 지뢰를 눈치 ...

새로운 알림이 없습니다.